Welcome to FIFA KOREA

 

 

 

FIFA KOREA Poll
2024년 한국축구에 있어서 가장 큰 관심 사항은?
2026 월드컵 예선
파리 올림픽 축구
K-리그와 ACL 흥행
유소년 축구 육성
해외파들의 활약
기 타
  

[여론조사 분석결과]

[관련기사 읽어보기]

 

 

 

 

             

 

 

▒ Category

Category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 

 

 

 

[수상 내역 상세 보기]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RSS Feed 구독하기 
내 / 용 / 보 / 기
글작성자
  Soccernews 2023-12-06 23:57:46
제        목   [K리그 시상식] ‘첫 MVP’ 김영권, “축구 인생 마지막 페이지는 아시안컵 우승”



[스포탈코리아=잠실] 한재현 기자= 생애 첫 K리그1 MVP를 차지한 울산현대 수비수 김영권이 커리어에서 큰 과제 중 하나인 아시안컵 우승을 바라봤다.

김영권은 4일 오후 4시 서울 송파구 잠실동 롯데호텔 월드에서 열린 ‘2023 하나원큐 K리그 대상 시상식에서 MVP와 베스트11 수비수 부문을 차지했다. 특히, MVP는 생애 첫 수상이다.

그는 베테랑이자 수비의 리더로서 울산의 우승에 기여했다. 시즌 중반 거액의 오퍼에도 팀에 잔류하면서 시즌 중반 위기에 빠질 뻔한 울산을 지켜줬다. 정신적 지주 역할을 해냈기에 2연패라는 위업을 달성할 수 있었다.

김영권은 이제 대표팀 유니폼을 입고 2023 AFC 아시안컵 출전을 노린다. 1년 전 김민재(바이에른뮌헨)와 함께 수비를 지휘하며,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 진출을 이룬 기쁨을 재연하려 한다. 이제 만 33세로 은퇴를 바라보는 김영권에게 대표팀에서 뛸 시간은 많지 않았다. 자신의 축구 인생 마지막 페이지를 시작하려 한다.

그는 시상식 후 기자회견에서 “가장 중요한 건 이루지 못한 아시안컵 우승이 중요한 커리어다. 그 또한 울산에서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도전했다. 올해 아직 기회가 남아 있다. 토너먼트 진출해서 더 높은 곳을 진출하고 싶다. 마지막 페이지 시작은 팬들이 봤을 때 ‘김영권이 대표팀에 진심이었구나’라는 생각이 들게끔 하고 싶다”라고 각오를 다졌다.

-아내 이야기 하면서 울었는데?
제가 가정적으로 살려 노력하는데 잘 안 되더라. 집안일에 신경 못 쓰니 아내 일이 많아져 힘들어했다. 그걸 티 한 번 내지 않고 저를 위해서 하는 게 보이더라. 생각 나서 울컥했다. 아내가 저한테 쐐기 아닌 쐐기를 박더라. 내년에는 더 잘해야겠네. 책임감이 들게 되더라. 아내 말을 들어야 가정이 편안해진다. 올해 한 것만큼 열심히 할 것이다.

-시즌 중반 거액 제의에도 팀에 남은 이유는?
오퍼 왔을 때 당연히 사람인지라 가고 싶은 마음은 있었다. 홍명보 감독님과 2~3시간 면담하고 잔류를 결정했다. 중요한 시기에서 결정을 배웠다. 잔류는 후회하지 않는다. 금전적인 건 아쉽지만, 그것과 바꿀 수 없는 MVP 자리로 충족됐다.

-축구 인생 마지막 페이지가 이제 시작이라 하던데?
가장 중요한 건 이루지 못한 아시안컵 우승이 중요한 커리어다. 그 또한 울산에서 ACL 우승을 도전했다. 올해 아직 기회가 남아 있다. 토너먼트 진출해서 더 높은 곳을 진출하고 싶다. 마지막 페이지 시작은 팬들이 봤을 때 ‘김영권이 대표팀에 진심이었구나’라는 생각이 들게끔 하고 싶다.

사진=한국프로축구연맹



취재문의 sportal@sportalkorea.co.kr | Copyright ⓒ 스포탈코리아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본문인쇄   RSS Feed 구독하기   게시물 URL 복사
현재 글 주소 : http://www.fifakorea.net/bbs/zboard.php?id=fifanews&no=250557

전체| 국내축구 |  해외축구 |  월드컵 |  아시안컵 |  올림픽축구 |  청소년축구 |  해외파소식 |  K-리그 |  생생화보 | 
K-리그 | [K리그 미디어데이] ‘우승후보+열렬한 응원’ 수원 원정 앞둔 충남아산의 자신감, “K리그2 신고식 제대로 보여줄 것” 
등록일 : 24.02.26   
[스포탈코리아=소공로] 한재현 기자= 충남아산FC의 올 시즌 첫 상대는 전통의 명문이자 우승후보 수원삼성블루윙즈다. 올 시즌 K리그2 강등에도 유력한 승격 후보 중 하나라 충남아산에 부담스럽지만, 김현석 감독과 부주장 이학민은 오... more
K-리그 | [K리그 미디어데이] “감독님이 아산 맛집 잘 아시니까” 흔들리는 김현석 감독의 눈동자  
등록일 : 24.02.26   
[스포탈코리아=소공로] 한재현 기자= 첫 프로 감독 데뷔를 앞둔 충남아산FC 김현석 감독이 개막 미디어데이에서 호된 신고식(?)을 치렀다. K리그와 울산현대(현 울산 HD FC) 레전드인 김현석 감독이 올 시즌 충남아산 감독으로 부임하... more
K-리그 | [K리그 미디어데이] ‘공격 축구’로 반란 준비하는 임관식, “K리그2 다크호스는 안산” 
등록일 : 24.02.26   
[스포탈코리아=소공로] 한재현 기자= 2024시즌을 앞둔 안산그리너스의 전력은 최하위로 평가 받고 있다. 임관식 감독은 자신의 축구 색깔로 저평가를 뒤집으려 한다. 임관식 감독은 26일 서울 중구 소공로에 위치한 더 플라자 호텔에서 ... more
K-리그 | [K리그 미디어데이] ‘제주에서 옛 스승과 재회’ 임채민이 말한 김학범 감독의 변화는?  
등록일 : 24.02.26   
[스포탈코리아=소공로] 한재현 기자= 올 시즌 제주유나이티드 주장을 단 베테랑 수비수 임채민이 성남FC 시절에 이어 제주에서도 스승 김학범 감독과 재회했다. 성남 시절 호랑이 같았던 김학범 감독이 달라지면서 제자인 임채민도 변화를 ... more
K-리그 | [K리그 미디어데이] 울산 주장 김기희의 “유니폼에 별 하나 더 달겠다” 선언, “모든 우승컵 노리고 있다” 
등록일 : 24.02.26   
[스포탈코리아=소공로] 한재현 기자= 울산 HD FC 주장 김기희가 올 시즌도 우승을 목표로 잡으며, 팬들의 기대에 부응했다. 지난 시즌 K리그1 우승으로 2연패를 이루며, 명문팀 위상을 찾은 울산은 올 시즌도 우승을 노리고 있다. ... more
K-리그 | [K리그 미디어데이] ‘제자 이강인 논란’에 조심스러운 스승 정정용, “강인 포함 모두 생각해보는 시간 되길” 
등록일 : 24.02.26   
[스포탈코리아=소공로] 한재현 기자= 이강인(파리생제르맹)이 주장이자 대선배 손흥민과 다툼 여파는 본인이 직접 찾아가 사과했음에도 여파는 남아 있다. U-20 월드컵 당시 이강인 스승인 정정용 감독(김천상무)은 전화위복이 되길 바랐... more
K-리그 | [K리그 미디어데이] 첫 동해안 더비 신경전… 홍명보 “잔디 신경 쓰지 말고” vs 박태하 “자리는 영원하지 않아” 
등록일 : 24.02.26   
[스포탈코리아=소공로] 한재현 기자= 하나은행 K리그1 2024 첫 시작은 울산 HD FC 대 포항스틸러스의 동해안 더비로 시작된다. 선수 시절 절친이었던 홍명보와 박태하 감독의 지략 대결은 입 씨름부터 치열했다. 울산과 포항은 오는... more
K-리그 | [K리그 미디어데이] '대표팀 감독 후보설' 김학범, "그건 전력강화위원회에서 알아서 할 일" 
등록일 : 24.02.26   
[스포탈코리아=서울시청] 한재현 기자= 7년 만에 K리그 지휘봉을 잡은 제주유나이티드 김학범 감독이 최근 이슈인 대한민국 A대표팀 감독 후보설에 이름을 올렸다. 김학범 감독은 올 시즌 제주에 부임하며, 지난 2017년 광주FC를 떠난 이... more
  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27587] 다음글
    
Copyright 1999-2024 Zeroboard / skin by daerew | DQ'Engine Used 


Home | 회사 소개 | 주요 서비스 | 고객 지원 | 제휴 업체 | 광고 문의 | 제휴 문의 |


© Since 1999 FIFA KOREA. All rights reserved.   서비스 약관/정책 | 개인정보 취급방침 | 이메일 주소 무단 수집 거부 | English Page